주식시세표
more
   주식시장 전망 2014년~2016년
[2016.12.01] 대내외 불확실성이 지속되는 만큼 이익 모멘텀 개선이 진행되고 있는 업종에 주목하여야 할 것입니다.
[2016.11.01] 11월 증시, 인내심이 투자자들에게 유일한 대응책으로 보입니다.
[2016.10.01] 미국 기준금리 인상은 그만큼 글로벌 경기가 좋다는 의미로 시장이 받아들일 수 있습니다.
[2016.09.01] 저PBR(주가순자산비율) 종목군이 많은 대형주가 상대적인 강세를 보일 것으로 전망됩니다.
[2016.08.01] 8월의 증시, 강력한 외국인 수급 지원과 개별종목의 상승 시도가 기대됩니다.
[2016.07.01] 대외 불확실성의 영향권에서 상대적으로 자유로울 수 있는 종목에 관심을 가져야 할 때입니다.
[2016.06.01] 환경 관련 문제가 부각되면서 친환경 산업과 관련된 종목들이 주목받을 것으로 예상됩니다.
[2016.05.01] 조선과 해운업의 불황 여파로 자금경색이 예상되면서 제자리 걸음이 지속될 전망입니다.
[2016.04.01] 주식은 종목 선정을 위하여 연구 분석 하는데 소비하는 시간 투자가 가장 우선적이고 중요한 변수입니다.
[2016.03.01] 한국은 여전히 수출 중심국가인 까닭에 코스피를 전망할 때는 수출 그 자체를 보아야 합니다.
[2016.02.01] 글로벌 경기 회복이 늦어지는 가운데 낙폭과대주, 배당수익률이 높은 기업을 눈여겨 볼 필요가 있습니다.
[2016.01.01] 중소형주에 우호적인 환경의 기대 때문에 중소형주 상승흐름은 상반기까지 이어질 가능성이 높습니다.
[2015.12.01] 미국의 기준금리 이슈에 따른 주가 급락 등 시장이 비이성적인 반응을 보일 때가 최적의 투자 기회입니다.
[2015.11.01] 11월에는 코스닥을 포함한 중소형주를 중심으로, 12월 이후 연말까지는 코스피를 중심으로...
[2015.10.01] 순부채 비율이 낮은 기업 중 최대주주 지분율이 높은 기업에 관심을 가질 필요가 있습니다.
[2015.09.01] 9월 투자전략으로 현금성 자산 비중이 높고 순부채 비율이 낮은 기업에 관심을 가져야 합니다.
[2015.08.01] 중소형주 및 코스닥 시장이 대형주나 코스피 시장에 대한 투자보다 유리할 것으로 판단됩니다.
[2015.07.01] 그리스 우려로 인한 증시 조정은 여전히 매수 기회로 보입니다.
[2015.06.01] 그리스 부채협상 이슈는 6월 내내 증시에 영향을 줄 것으로 예상됩니다.
[2015.05.01] 당분간 대형주와 중형주 중심의 상승장이 펼쳐질 것으로 전망되고 있습니다.
[2015.04.01] 시장은 이제부터 기대감에서 실적 등 펀더멘털 지표로 관심이 옮겨 갈 것으로 보입니다.
[2015.03.01] 국내 증시는 코스피 시장을 견인하고 있는 주체인 외국인 투자자들의 수급에 관심을 가져야 할 것입니다.
[2015.02.01] 코스피는 경기민감 대형주, 코스닥은 실적개선주 위주로 투자해야 할 것입니다.
[2015.01.01] 주식시장에서 희망의 달 1월, 하지만 올해는 쉬어가는 1월로...
[2014.12.01] 국내 증시를 바라볼 때 너무 외부적인 영향에 고민할 필요는 없습니다.
[2014.11.01] 지수보다는 종목별로 실적이 호전되는 내수주에 관심을 가지는 것이 유리합니다.
[2014.10.01] 내수 경기회복에 대한 기대감이 일면서 실적이 양호한 중소형주가 주목받고 있습니다.
[2014.09.01] 영업이익률이 개선된 기업 중 매출성장이 기대되는 기업에 주목할 필요가 있습니다.
[2014.08.01] 가격보다는 실적을 중요시하는 투자의 기본에 충실하여야 합니다.
[2014.07.01] 주가가 오르는 이유가 비교적 명확한 중대형 종목으로 관심대상을 좁힐 필요가 있습니다.
[2014.06.01] 글로벌 경기에 대한 낙관적 전망으로 외국인의 순매수는 다시 이어질 것으로 보입니다.
[2014.05.01] 6월에 가격 측면에서 더 좋은 기회가 예상되므로 5월은 박스권 대응 전략이 필요할 것입니다.
[2014.04.01] 대형주를 통해 변동성 위험을 낮추는 전략과 철저하게 낙폭과대주 중심의 접근이 필요합니다.
[2014.03.01] 외국인이 계속해서 비중확대를 하는 IT, 자동차, 금융 업종에 집중해야 할 것으로 보입니다.
[2014.02.01] 수출 위축에 따른 한국의 주식, 채권, 통화의 트리플 약세에 대비하여야 할 것입니다.
[2014.01.01] 2014년 한국 증시는 선진국의 경기 회복과 일본 엔저 정책에 영향을 받을 것입니다.